강동구, 20일부터 이틀간 직거래장터 운영
강동구, 20일부터 이틀간 직거래장터 운영
  • 방동순
  • 승인 2020.01.19 10:04
  • 댓글 0

청양고추, 완도김 등 15개 지역 150여종 특산물 선보여
지난해 설 명절을 맞아 이정훈 강동구청장(우측)이 자매결연지 직거래장터에 참여한 지역농업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지난해 설 명절을 맞아 이정훈 강동구청장(우측)이 자매결연지 직거래장터에 참여한 지역농업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시정일보]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경자년 설 명절을 맞아 오는 20일과 21일 양일간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자매결연지 직거래장터를 구청 열린뜰에서 운영한다.

이번 직거래장터에는 강동구와 자매결연을 맺은 △경기도 이천시 △강원도 홍천군 △충청도 청양군, 음성군, 부여군, 진천군, 논산시 △전라도 완도군, 곡성군, 진안군, 영광군 △경상도 영양군, 봉화군, 거창군, 상주시 등 15개 시·군이 추천한 33개의 우수기업이 각 지역의 특산물을 선보인다.

사과·배·곶감 등의 과일류와 버섯·마늘·도라지 등 농산물, 건새우·다시마·굴비 등 건어물, 고춧가루·된장·간장 등 양념류, 꿀·오미자원액 등 건강식품 등 전국 각지에서 농민들이 직접 생산한 양질의 지역특산물 150여종을 저렴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구는 매년 설과 추석 명절을 맞아 자매결연지 직거래장터를 운영하고 있다. 주민에게는 저렴한 가격에 신선하고 우수함 품질의 지역 특산물을 제공하고, 자매도시 생산농민에게는 새로운 판로 확보와 소득 증대를 지원하기 위함이다.

또한 이번 직거래장터의 판매수익금 중 일부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해 더 많은 주민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정훈 구청장은 “구 자매도시와 함께 하는 이번 직거래장터에서 신선한 먹거리를 저렴하게 마련해 주민들 모두 건강하고 다복한 설 명절 보내길 바란다”며 “올 한 해도 소외되는 이웃 없이 더불어 행복한 강동을 조성할 수 있도록 세심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직거래장터에 대한 자세한 사항 및 문의는 구청 총무과(3425-5102)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