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민들, 중국 자매도시에 마스크 긴급 지원
성동구민들, 중국 자매도시에 마스크 긴급 지원
  • 이승열
  • 승인 2020.02.04 14:25
  • 댓글 0

정원오 구청장(가운데)이 성금 기탁에 참여한 주민들과 함께 마스크를 발송한 후 함께 기념촬영하는 모습. 
정원오 구청장(가운데)이 성금 기탁에 참여한 주민들과 함께 마스크를 발송한 후 함께 기념촬영하는 모습. 

[시정일보 이승열 기자] 성동구는 구민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모금된 기탁금으로 마스크 2만개를 구입해 지난 31일 중국 자매도시인 북경시 회유구에 긴급 지원했다.

성동구체육회, 새마을지회, 바르게살기연합회, 자유총연맹, 민주평통, 자원봉사센터 및 중국 방문 성동구 모임 등 7개 단체에서 총 1600여만원을 모았다.

구는 지난 1996년 중국 북경시 회유구와 우호협력을 맺은 이후 20년이 넘게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