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갑 광진구청장, ‘안심식당’ 방문 및 응원
김선갑 광진구청장, ‘안심식당’ 방문 및 응원
  • 이윤수
  • 승인 2020.07.11 16:50
  • 댓글 0

광진구,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하는 ‘안심식당’ 51곳 지정·운영
김선갑 구청장(왼쪽)이 안심식당을 방문해 점주와 안심식당 표지판을 부착하고 있다.
김선갑 구청장(왼쪽)이 안심식당을 방문해 점주와 안심식당 표지판을 부착하고 있다.

[시정일보] 김선갑 광진구청장이 지난 8일 ‘제1호 광진구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음식점을 방문해 안심식당 표지판을 부착하고 방역물품을 지원했다.

김 구청장은 지역감염에 대한 우려가 큰 시기에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주민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자 하는 안심식당 점주에게 감사와 응원의 말을 전했다.

현재 구는 주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심식당’ 지정 및 운영제도를 추진하고 있다.

현재까지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음식점은 총 51곳이다.

안심식당 지정요건은 △음식을 덜어먹을 수 있는 도구 또는 개인 식판 제공 △손소독제 설치 및 매일 1회 이상 소독 실시 △종사자 마스크 착용 후 조리 및 손님 응대 등 세 가지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음식점이다.

지정절차는 점주가 광진구 보건위생과에 지정신청을 하면 요건검토 후 일치하는 업소를 선정한다. 선정업소에는 ‘안심식당’ 지정표지판을 부착하고 손소독제와 세정제, 덴탈마스크 등 방역물품이 지원된다.

김선갑 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뿐만 아니라 감염병에 취약한 우리 식사문화를 개선하기 위해 안심식당 지정·운영제도를 추진하게 됐다”면서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업소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주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