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코로나19 대응 조직 개편 및 강화
중랑구, 코로나19 대응 조직 개편 및 강화
  • 이윤수
  • 승인 2021.01.13 16:55
  • 댓글 0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지난 11일 코로나19 상황회의에 참석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지난 11일 코로나19 상황회의에 참석했다.

[시정일보]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코로나19 장기화와 지속적인 확진자 발생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코로나19 대응반을 팀 단위에서 과 단위로 전격 격상하는 등 코로나 대응체계를 대폭 개편 및 강화했다고 밝혔다.
 
대응체계 개선 주요 내용은 △코로나19 대응 조직, 보건소장 직속의 과 단위 격상 △자가격리자 관리체계 재정비 △감염병관리팀 업무 정상화 등으로, 구는 이번 재정비를 통해 기존 보건소 업무의 일부 정상화는 물론 역학조사 및 자가격리자 관리체계 재정립을 통한 관리 책임도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조치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가장 중요한 역학조사를 더욱 빠르고 정확하게 집중 추진할 수 있게돼 보다 자세하고 투명한 정보를 구민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자가격리자 모니터링 전담공무원제를 실시, 혹시 모를 자가격리자의 관리 공백을 방지한다. 구는 이번 모니터링 전담공무원제를 위해 모니터링 인력을 40명에서 120명으로 확충함에 따라, 1인당 관리인력이 12~13명에서 5명 이내로 대폭 감소돼 좀 더 촘촘한 자가격리자 관리가 이뤄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구 관계자는 선별진료소에 자동 라벨링 시스템을 구축해 기존에 접수자 대상으로 라벨을 수기 작성하던 작업을 라벨 프린팅을 통해 업무 효율성을 도모하는 등 근무자 여건 개선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번 코로나19 대응 체계 개선을 통해 더 신속하고 세심한 대응을 할 수 있게 될 것” 이라며, “앞으로도 구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데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