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차상위계층 월동대책비 9천만원 지원
금천구, 차상위계층 월동대책비 9천만원 지원
  • 이승열
  • 승인 2021.01.24 12:20
  • 댓글 0

동주민센터 통해 가구당 온누리상품권 5만원씩 배부
금천구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차상위계층에 대한 한시적 지원대책으로 가구당 5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원한다.
금천구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차상위계층에 대한 한시적 지원대책으로 가구당 5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원한다.

[시정일보 이승열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주민불안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차상위계층에 대한 한시적 지원대책으로 가구당 5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원한다.

구는 1~3월 동절기 동안 차상위계층 1800가구에 총 9000만원을 지원한다.

각 동주민센터를 통해 1월중으로 기존 차상위계층 1672가구에 가구당 온누리상품권 5만원씩 지원하고, 3월까지 2021년 신규선정 차상위계층 128가구에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일자리 감소로 인해 저소득층 주민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며, “금천형 복지전달체계를 활용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주민들을 지속적으로 발굴 지원하고, 정부혜택이 상대적으로 적은 차상위계층에 대한 지원방안을 계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 각 동주민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